여러분들의 한 주는 어떻게 지나가고 있나요? 일에 치이고 과제에 허덕여도 절대 포기할 수 없는 그것! 바로 커피 한 잔의 여유인데요. 커피 마실 때가 정말 좋은 이유는 아마 나에게 생각할 시간을 주기 때문이지 않을까요? 뒤만 돌면 바로 보이는 커피 전문점 스타벅스에는 우리가 모르는 시크릿 메뉴들이 매우 많다고 해요. 스타벅스가 유명해진 이유 중 하나도 바로 시즌 메뉴와 커스텀 메뉴 때문인데요. 그중 개인의 취향에 맞게 나만의 인·생.커.피라 읽고 동반자라 불리는 커스텀 메뉴를 골라보세요!







늘 푸른 생각 늘 푸른 한솔이 준비했습니다!


스타벅스 시크릿 메뉴 들어봤나, 혹쉬?


메뉴판에는 없는 스타벅스 커스텀 추천!







1. 같은 양 다른 가격? 숏 사이즈 아메리카노/라떼


주문법:  숏사이즈 '핫' 아메리카노/라떼 주세요~ *아쉽게도 아이스는 아직 안된다고 해요


점심을 얼마나 든든하게 먹었는지 물 한 잔 마시기도 버거울 만큼 배부르시다고요? 그렇다고 남은 오후 업무를 생각하면 커피는 절대 포기할 수 없는 분들을 위해 스타벅스에서 톨 사이즈보다 작고 일반 종이컵보다는 조금 더 큰 숏 사이즈가 준비돼있다고 해요 (숏:236mL, 톨:354mL). 하지만 여기서 반전! 이미 한국 사람들은 커피를 마셨을 때 배가 불러야 맛이 있다고 느껴 커피양을 매번 찰랑찰랑하게 넣어주기 때문에 숏 사이즈를 시켜도 톨 사이즈와 양이 거의 동일하다고 하네요. 즉 3,600원으로 4,100원짜리 커피를 마실 수 있다는 것이죠! 500원의 행복을 알아버렸으니, 이제 배가 부르지 않아도 아메리카노/라떼는 무조건 숏사이즈로 안 사고는 못 배기겠죠?







2. 당이 미친 듯이 당길 땐? 슈렉 프라푸치노


악마의 레시피: 그린티 프라푸치노 + 에스프레소 샷 + 자바 칩 + 초코드리즐 + 통 자바 칩+ 엑스트라 휩


그린티와 초콜릿의 절묘한 조화를 선사하는 악마 음료의 시초! 슈렉 프라푸치노인데요. 그린티 프라푸치노 기본에 샷을 추가한 다음 자바 칩 절반을 갈아 넣고 엑스트라 휩에 초코 드리즐로 마무리하면 완성! 900kcal에 달하는 음료라면 나의 스트레스와 자주는 아니더라도 가끔 서로 맞바꿀 만 하지 않을까요?







3. 지금까지 이런 맛은 없었다. 이것은 커피인가 변비약인가, 돌체라떼 커스텀


관장약 레시피: 아이스 돌체라떼 + 우유 + 에스프레소 휩


달달구리한 커피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알고 있을법한 본래 스타벅스 메뉴인 돌체라떼가 있는데요. 이를 더욱 더 맛있게 먹기 위한 커스텀 레시피가 아주 인기라고 해요! 바로 일반 우유와 에스프레소휩만 추가하면 된다는 점! 극단을 느끼고 싶다면 연유를 추가해도 되고요! 이 음료는 배변 활동을 활발하게 해준다고 해서 관장 라떼라고도 불린다고 해요! 이만큼 더 맛있는 변비약이 따로 있을까요?







4. 마니아층만 알고 있는, 더블샷


마법의 레시피: 에스프레소 더블샷 + 시럽(커피, 바닐라, 캐러멜, 헤이즐넛)+ 얼음


두터운 마니아층을 가진 더블샷은 에스프레소 더블샷과 시럽을 얼음과 함께 넣어달라 하면 된다고 해요. 시럽을 얼음과 함께 흔들어서 만들긴 하지만 나올 땐 얼음은 빼가 작은 컵에 음료가 담겨 나온다는 점! 참고해주세요. 아침에 졸려 눈이 제대로 안 따질 때 진한 에스프레소 한잔 빨리 들이키고 가기 좋겠죠? 







5. 상큼한 걸 원해? 캡틴 크런치 베리 프라푸치노


상큼한 레시피: 두유 딸기 크림 프라푸치노 + 헤이즐넛 시럽 + 자바 칩


달달함과 상큼함을 모두 잡은 캡틴 크런치 베리 프라푸치노! 이름 한번 거창한 만큼 맛도 굉장히 맛있다고 소문난 스타벅스 커스텀 메뉴인데요. 너무 달달한 것을 좋아하지 않는 분들도 충분히 즐길 수 있는 음료라고 해요! 두유 딸기 크림 프라푸치노에 헤이즐넛 시럽 두 펌프를 넣어달라고 하면 끝! 우유 대신 두유가 들어가니 속도 더 편하게 즐기실 수 있겠네요~







이렇게 듣기만 해도 군침이 돋고 원두의 향이 느껴지는 메뉴들을 살펴보았는데요. 앞서 알려드린 복잡한 레시피를 외워서 주문할 자신이 없으시다고요? 스타벅스 앱을 이용해 레시피를 qr 코드화 하여 주문하면 되니 걱정 하셔도 돼요~! 에티오피아에서 이런 속담이 있다고 해요. "좋은 커피 옆에는 언제나, 에티오피아 인의 친절한 미소가 있다." 달달한 커피로 하루를 시작해 미소 가득한 주말 보내시길 바라면서 저희 한솔은 여기서 마칩니다! 


Posted by 한솔BLOG

댓글을 달아 주세요